‘난타’, 10월 브로드웨이 공연…19년 만의 무대

2003년 입성 무대였던 ‘뉴 빅토리’ 극장 선택

'난타', 10월 미국 브로드웨이 공연…19년 만의 무대 - 1

공연계 한류의 원조 격으로 여겨지는 넌버벌 퍼포먼스 ‘난타’가 19년 만에 미국 브로드웨이 무대에 다시 선다.

제작사 피엠씨프러덕션은 ‘난타’가 10월 14∼30일 미국 브로드웨이 뉴 빅토리 극장 무대에서 공연한다고 24일 밝혔다.

한국 최초의 비언어극으로 1997년 첫선을 보인 ‘난타’는 이후 세계 58개국 318개 도시 투어 공연을 진행하며 공연계의 한류를 이끌었다.

‘난타’ 팀은 이번 브로드웨이 공연을 통해 2003년 브로드웨이 입성 무대였던 뉴 빅토리 극장에 19년 만에 다시 서게 된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2020년 3월부터 21개월간 공연을 중단했던 ‘난타’는 지난해 12월 명동 전용극장 문을 다시 열고 한 달간 공연을 재개했다.

오는 7월 8일부터는 명동 전용극장에서 오픈런 공연으로 매주 관객을 찾아간다.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