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눌 것과 나눌 곳이 있어 감사합니다”

베다니 장로교회-프리즌 미니스트리, 재소자에 사랑 나눔

마스크 1만장, 위생장갑 3000장, 손세정제 500개 등 전달

애틀랜타 베다니장로교회 (최병호 목사)가 코로나팬데믹으로 지역사회의 어려운 이웃과 교도소의 재소자들에게 사랑의 나눔을 실천했다.

교회는 8일 프리즌 미니스트리와 함께 마리에타 소재 캅카운티 셰리프국에 마스크 1만장, 위생장갑 3000장, 손세정제 500개 등을 전달했다.

이날 교도소 직원들은  “한인 커뮤니티의 나눔에 감사하다”면서 “앞으로 함께 나누고 함께 사는 커뮤니티를 만들자”라고 말했다. 이에 최병호 목사는 “이렇게 나눌곳이 있어 감사하고 나눌 수 있는 우리가 되어 감사하다”며 지속적인 교류를 약속했다.

전달식은 프리즌 미니스트리 박동진 선교사와 베다니장로교회 최병호 목사 외 3명이 참석했다.

윤수영기자 juye1004@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