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꼭 당선돼 한인들의 목소리를 내주세요”

한인 홍수정 후보, ‘가가호호 방문’으로 표밭  다지기

귀넷카운티 유일한 공화당 한인 주자로 스와니, 로렌스빌, 슈가힐 등을 아우르는 제 102지구 주하원에 출마한 홍수정 후보가 지역구 주민을 직접 찾아가 본격적인 표밭 다지기에 나섰다.

홍후보는 24일 오전 11시부터 스와니시 모닝뷰 단지내의 가정들을 방문해 문을 두드린뒤 꼭 투표해 줄것을 당부했다.

처음 홍 후보가 방문한 주택은 마침 한인 박모씨 가정이였다.  홍 후보가 “꼭 투표해 주세요”하고 환하게 웃자, 박씨는 “꼭 당선돼 한인들의 목소리를 내주세요 화이팅”이라고 응원했다.

홍 후보는 “한인들을 비롯한 이민자들의 필요와 고충을 잘 알고 있으며 이를 정책에 반영하도록 노력하겠다”면서 “학부모들이 원하는 교육의 가치를 지켜가고, 스몰비즈니스를 위한 정책을 제시하는 한편 지역 주민들을 위해 폭넓게 봉사하겠다”고 강조했다.

홍수정 후보는 “이제 선거일까지 꼭 9일 남았다”며 “투표를 통해 한인의 목소리를 내고 한인사회의 힘을 보여달라”고 호소했다. 이어 “조기투표가 시작됐다, 우편투표도 진행 중이니 궁금한 점이 있으면 전화해 주면 직접 도와 주겠다”며 “꼭 투표해 한인사회의 힘을 보여달라”고 지지를 당부했다.

윤수영 기자 juye1004@gmail.com

홍수정 후보가 지역구 가정을 방문하며 지지를 당부하는 모습.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