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태희, LA 주택 구입…”200만불?

할리우드 활동 염두 보도에 “확인해줄 수 없다”

배우 김태희가 미국 LA에 주택을 구입했다.

김태희 소속사 비에스컴퍼니 측은 13일 오전 뉴스1에 “주택을 구입한 것은 맞다”라며 “그 외 주택의 가격이나 할리우드 활동을 염두해 두고 있다는 부분 등에 대해서는 따로 확인해 줄 수 있는 게 없다”고 밝혔다.

이날 한 매체는 김태희가 남편 비와 함께 LA 어바인에 있는 200만 달러(약 23억6000만원) 상당의 주택을 구입했다고 보도했다. 더불어 관계자의 입을 빌려 김태희가 이 주택을 구입한 것은 자신의 할리우드 진출 및 남편인 비의 미국 활동 등을 염두에 둔 것이라고도 밝혔다.

한편 비와 김태희는 지난 2017년 1월 결혼식을 올렸으며 그해 10월에 딸을 출산했다. 이후 약 1년 반만인 지난 2월 둘째 임신 소식을 전했다. 둘째의 출산은 오는 9월 예정이다.

비는 오는 7월 방송 예정인 MBC 드라마 ‘웰컴2라이프’의 촬영 중이며, 김태희는 출산을 앞두고 태교에 전념하고 있다.

가수 비와 배우 김태희 부부